[상주]국내육성 ‘만풍’배 해외에서 인기

- 상주시 명품, 청(靑)배로 거듭난 만풍배 -

기사등록 : 2020.09.07 (월) 22:18:25 최종편집 : 2020.09.07 (월) 22:18:25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손상돈)는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국내육성 배 품종 보급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오고 있다. 만풍배는 1997년도 농촌진흥청에서 육성한 품종으로 여러 가지 장점을 가지고 있으나‘신고’품종 일변도의 배 재배현황속에서 크게 각광을 받지 못하였으나, 최근 청(靑)배로 변신하여 해외 수출로 인기를 얻고 있다.

만풍배에 착색봉지를 사용하지 않고 신문봉지를 씌우게 되면 우리가 흔하게 볼 수 있는 노란색배가 아닌 녹색을 띤 배가 된다.
상주시 참배수출영농조합법인에서는 지난해부터 만풍 품종으로 녹색배를 생산하기 시작하면서 ‘청(靑)배’로 브랜드화를 시도하고 있다.



2019년 호주와 베트남에 16톤을 수출하였는데 현지에서 반응이 뜨거웠으며, 금년에는 캐나다에도 수출을 하고, 생산량을 늘려 30톤 수출을 계획하고 있다.

만풍배는 석세포가 없어 매우 부드럽고 당도가 높으며, 과즙이 많아 식감과 맛이 매우 우수하며, 평균과중이 700g이 넘는 대과종이다.




농가 재배에도 유리한점이 많은데, 개화시기가 늦어 봄철 저온에 의한 꽃피해를 받지 않고, 온도가 높아져 방화곤충이 활발하게 활동하는 시기에 개화가 되어 인공수분 작업을 하지 않아도 된다.

과실이 크고 숙기가 빨라 과일을 크게 하고 조기 성숙을 목적으로 하는 생장호르몬(지베렐린) 처리를 하지 않아도 된다.
녹색배로 재배할 경우 만풍배의 단점으로 지적되는 수확 후 포장 작업 등에서 표피가 검게 변하는 현상이 거의 없으며, 노란색일 경우 작은 흠결도 도드라져 보이지만 녹색배는 그렇지 않아 상품과율이 매우 높다.

상주시농업기술센터 최낙두 기술보급과장은 “만풍배는 맛과 식감이 매우 우수하고, 안정적 재배와 노동력 절감 등 재배상의 장점이 많은 배이며, 최근 녹색배로 거듭나면서 해외수출이 늘어 나고 있다. 향후 전문생산단지를 육성하고 우리시의 특화품목으로 육성할 계획이다”라고 하였다.

기사등록 : 상주방송 / kiacrd@hanmail.net

# [채널영남 상주방송]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tv
.
MOU
92
70
?
652
140
898
119
많이 본 뉴스
[상주]계림동, 임시공영주차장..
[상주]화서면, 우와~이게 다 몇..
[상주]공무원 자원봉사 프로젝..
[상주]상주문화원, 2020 지방문..
[상주]상주고 소프트웨어캠프..
[상주]“동문동 발전포럼”창립..
[상주]추석 명절 대비 공사장..
[상주]상주시 보건소, 한의약적..
[상주]상주시종합사회복지관-상..
[상주]외서면, 추석맞이 전통시..
[상주]외남면 ‘추석 맞이’ 노..
[상주]바르게살기 낙동면 위원..
[상주]추석맞이 소외계층에게..
[상주]상주소방서, 전통시장과..
[상주]상주시 학교 밖 청소년..
[상주]공검면, 추석맞이 장보기..
[국회의원]법인택시 운전자, 재..
[상주]상주시,『2020 경상북도..
[상주]모동면 추석맞이 도로변..
[정치인]임이자 의원, 환경오염..
포토 뉴스
[국회의원]임이자 국회의원, 미래통합당 지도부와 함께
[상주]상주톡 199회- 이하영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상주소식(채널영남, KT 올레TV 789번)
[상주]상주톡 197회- 이하영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상주소식(채널영남, KT 올레TV 789번)
[상주]강영석시장 시정연설